생리통         생리불순           무월경           여성종양         갱년기 질환        불임
입덧            산전조리           산후조리        산후풍            유산후 조리
 
 
 
생리통은 생리출혈이 나오기 전이나 진행 도중 혹은 끝난 후 허리나 하복부에 통증을 느끼는 것을 말합니다. 주로 복통만을 호소하기도 하지만 요통이 발생하기도 하고, 급성 통증은 속이 메슥거리고 구토, 불안 등의 자율신경 반사반응을 나타내기도 합니다. 또한 체질에 따라 설사나 변비 같은 대변의 이상이나 소화불량 등의 전신증상을 동반하기도 합니다.
 
 
생리통은 서양의학에서는 월경곤란증이라고도 합니다. 월경곤란증은 생리를 하는 여성의 50% 정도가 경험하는 아주 흔한 병증입니다. 골반에 기질적인 병변이 없이 유발되는 원발성 월경곤란증,
골 반내 근원적인 병변이 있는 속발성 월경곤란증으로 나눌 수 있는데 원발성 월경곤란증은 초경 1~2년 이내에 주로 발생하며 대개 젊은 여성들에 많으나 40대까지 지속되기도 합니다. 속발성 월경곤란증은 초경이 지난 수 년 후 발생하며 무배란성 주기와 같이 일어날 수도 있습니다.
속발성 월경곤란증의 경우 자궁내막증, 자궁근종, 자궁 내 피임장치, 자궁 내 용종, 골반 염증성 질환 등의 가능성을 고려하여 산부인과를 통한 정밀검진을 받아 보는 것이 좋습니다.
 
한방에서는 생리통을 몇 가지 원인으로 나누어서 파악하고 있습니다.
스트레스로 인해 기가 울체 되고 어혈이 있는 경우, 체질적으로 몸이 차거나 월경기간에 찬 기운에 노출되거나 평소 찬 음식을 많이 먹는 등으로 차가운 기운이 자궁에 응체된 경우, 심한 질환이나 오랜 병을 앓은 뒤 기혈이 허약해진 경우, 체질적으로 허약하거나 출산을 많이 하거나 잦은 성생활로 인해 생식 기능이 허약해진 경우 등 다양한 원인에 의해 발생하게 됩니다.
특히 체질적으로 몸이 찬 사람들은 생리통을 더욱 흔하게 가지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체질에 따라 몸이 차고 자궁이 냉해서 온 사람이라면 병증의 원인을 파악해서 몸을 따뜻하게 하고 자궁의 찬기운을 몰아내는 한약치료를 하게 됩니다. 또한 자궁의 기운이 떨어져서 평소 허리가 자주 아프면서 가슴이 답답한 증상을 잘 느끼는 사람들은 자궁의 음혈을 보하는 치료를 하게 됩니다.
 
또한 스트레스가 많아 기운이 울체되는 사람들은 이를 풀어주는 치료를 함으로서 기혈이 부드럽게 흘러 통증이 생기지 않도록 합니다.
체질에 맞는 한약을 복용하는 외에 순기를 시켜주는 침치료와 뜸치료를 병행하게 되며 골반이 틀어진 것이 원인이 될 때는 골반교정치료를 하고, 자궁의 기를 돕는 태반(자하거)요법을 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