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리통증            목통증            어깨통증           무릎통증
팔꿈치통증         손목통증         발목통증            통증의 치료
 
 
 
허리부위에 통증을 일으키는 원인은 상당히 많이 있지만 그 중에서 가장 흔하게 나타나는 허리통증은 좌섬요통과 요각통입니다. 좌섬요통은 동의보감에서 말하는 열 가지 요통 중의 하나로 보통은 허리가 삐끗해서 오는 경우에 나타나는 근육과 인대의 염좌 증상을 말하는 것으로 양방에서는 추간관절증후군이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요각통은 디스크라고 알려져 있는 요추간판탈출증 및 좌골신경통으로 인해 생기는 광범위한 증상을 모두 아우르는 말입니다.
 
 
1) 요통의 종류
 
동의보감에서 십종요통(열가지 요통)으로 불리는 요통은 신허요통 담음요통 식적요통 좌섬요통 어혈요통 풍요통 한요통 습요통 습열요통 기요통 입니다. 요통은 이와 같이 다양한 원인으로 인해 발생하나 흔하게 보는 요통은 신허요통 담음요통 식적요통 좌섬요통 어혈요통 등입니다.
이러한 요통을 크게 2가지로 구별해 본다면 하나는 체질적으로나 몸의 상태가 허해서 발생하는 허증요통(虛症腰痛)과 다치거나 삐거나 맞거나 해서 오는 종류의 실증요통(實症腰痛)으로 나누어 볼 수 있습니다.
 
실증요통은 갑자기 무거운 물건을 들거나 허리를 갑자기 돌릴 때 허리가 뜨끔하는 증상이 오는 경우로 허리를 구부리거나 펴기가 힘들게 되는 좌섬요통, 음식을 먹고 체해서 누울 때 특히 아픈 식적요통, 어디에 부딪히거나 내부어혈이 발생하여 통처가 고정되어 있고 야간에 더욱 아픈 어혈요통, 인체 내 노폐물이 생겨 기혈이 잘 통하지 않아 돌아다니면서 여기저기 아픈 담음요통이 있습니다.
허증요통으로는 신허요통이 대표적인데 평소에 허리가 안 좋다고 느끼는 사람들이 많으며 늘 허리가 무지근하게 아프다고 호소하는 경우입니다. 신허요통은 보통 나이가 많은 사람들에게 자주 생기지만 젊은 사람들에게도 종종 볼 수 있습니다. 나이가 들게 되면 신장의 기운이 떨어지게 되면서 자연히 뼈가 약해지고 근육의 줄어들어 통증을 자주 나타내게 됩니다. 또한 젊은 사람이라도 성관계를 너무 자주 가지면 신장의 기운이 떨어지게 되어 요통을 빈번하게 호소하게 됩니다.
 
실증요통은 통증이 허증요통에 비해 아주 강한 경우가 많고 짧은 기간 동안 심하게 아프고, 아플 때도 지속적으로 아픈 경우가 많습니다. 치료에 의해 쉽게 반응을 하기 때문에 업혀 들어왔다가도 치료 후 금방 걸어 나가게 되는 경우도 자주 볼 수 있습니다.
허증요통은 통증이 실증요통에 비해 강하지 않아 별로 대수롭지 않게 보는 경우가 많은데 실제로는 허증요통이 치료가 더 어려운 질환입니다. 체질에 따라 허한 부분을 보해주지 않으면 통증이 수시로 자주 발생하게 되기 때문입니다. 좀 나은 듯 하다가 다시 생기고 하는 것이 반복되면서 몇 년 씩 아픈 분들이 많습니다.
 
2) 요추간판탈출증
 
 
디스크는 척추 뼈와 척추뼈 사이에 존재하여 유연성을 유지시켜 주고 외부충격을 완화시키는 완충작용을 하는 물질입니다. 오랜 시간에 걸친 나쁜 자세와 퇴행성변화에 의해 차츰 디스크의 외부를 둘러싸고 있는 약해진 섬유륜을 뚫고 디스크 안에 있는 수핵이 탈출되어 신경근을 누르므로 써 나타나는 병증을 추간판탈출증이라고 합니다.
 
 
이렇게 밀려나거나 튀어나온 디스크는 다리나 팔로 가는 신경을 누르고 자극하게 되어 다리나 발, 어깨나 팔 손가락 등으로 저리거나 아픈 증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추간판탈출증이 생겼다고 해서 바로 튀어나간 수핵이 신경근을 누르는 것은 아닙니다. 밀려나거나 튀어나간 디스크(수핵)는 국소적으로 염증물질과 어혈의 증상을 만들어 내게 됩니다. 이러한 비활성물질이 혈액순환을 저체시키고 주위의 근육, 인대들을 자극해 통증을 더욱 심하게 만들게 됩니다.
그러므로 이러한 염증물질과 어혈현상을 초기에 치료하고 디스크와 주변 근육과 인대들을 강하게 만들어 준다면 수술적인 치료 없이도 디스크증상은 좋아지게 됩니다. 실제로 디스크질환이 생겼을 때 수술을 해야 하는 경우는 전체의 10%도 되지 않는다고 합니다. 90%는 이러한 보존요법을 통해서 충분히 통증치료가 가능하고 완치가 될 수 있습니다.